신한생명 무료운세

2023년 계묘년 (癸卯年) ‘검은토끼의해’ 입니다. 새로운 해에 토정비결, 운세 등이 궁금하신 분들은 하단링크를 참고 해주세요.

2023 신한생명 무료운세

사람들은 자신의 미래나 앞으로의 계획등을 미리 알고 싶어 합니다. 하지만 세상 일이라는게 본인 마음대로 되지 않기에 쉽게 예측할 수 없기 때문에 우리는 더 나은 삶을 살기 위해 항상 노력해야하며 그런 과정 속에서 운세라는걸 참고하기도 합니다. 요즘은 온라인상에서도 간편하게 토정비결, 사주팔자 같은것도 볼 수 있기 때문에 접근성 또한 높아졌다. 더욱이 무료로 보는 방법이 있기 때문에 참고 하시면 좋을것 같습니다.

함께하면 도움되는 정보

2023년 삼재띠 대박띠

골키퍼에는 베테랑(노련자) 김영광(성남)과 국가대표 수문장 조현우(울산)가 나란히 이름을 올렸다. 올 시즌 두 선수는 각각 소속팀의 주전 골키퍼로 활약하며 많은 K리그 팬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수비수에는 총 8명의 선수가 발탁됐다.

전북에서 국가대표 김진수와 지난 시즌 K리그1 MVP 홍정호, 수원에서 이기제와 불투이스가 각각 선발됐다. 이 밖에 정태욱(대구), 김동민(인천), 박승욱(포항), 김지수(성남)가 이름을 올렸다.

특히 2004년생 김지수는 올 시즌 K리그 등록 선수 가운데 최연소이자 성남의 첫 준프로 선수로 많은 주목을 받았고, 팀 K리그에 선발되는 영광을 안았다. 미드필더는 총 10명의 선수가 선발됐다. 올 시즌 K리그에 데뷔해 경기력과 팬서비스 측면에서 모두 화제를 모으고 있는 수원FC 공격수 이승우가 이름을 올렸다.

2023년 신년운세 새해운세

이승우는 이번 시즌 20경기에 나와 8골 2도움을 올리며 수원FC의 공격을 이끌고 있다. 강원에서 김대원, 양현준, 서울에서 팔로세비치, 조영욱이 각각 선발됐고, 이 밖에도 신진호(포항), 엄원상(울산), 권창훈(김천), 이명주(인천), 제르소(제주) 등이 뽑혔다.

공격수로는 K리그1 득점왕 경쟁을 펼치고 있는 주민규(제주)와 조규성이 나란히 선택을 받았다. 무고사(14골)가 일본 비셀 고베로 떠난 가운데 주민규가 12골로 득점 2위, 조규성이 11골로 3위에 자리하고 있다. 자타공인 K리그 에이스 세징야와 올 시즌 특급 도우미로 거듭난 라스(수원FC)도 팀 K리그 공격진에 무게를 더한다. 2016년부터 K리그에서 뛴 세징야는 통산 197경기에 나와 73골 52도움을 올린 최고의 외국인 선수다.